지역구 황주홍의원이 20대 국회  법안발의 실적 뿐만 아니라 법안의 완성도를 따지는 본회의 가결률에서 높은 성적을 얻어 전체 300명 국회의원 중 입법 활동이 가장 왕성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사무처가 발표한 '제 20대 국회의원별 법률안 대표발의 건수 및 처리건수'를 보면 20대 국회 시작부터 2017년 12월 31까지 황주홍 의원은 총 222건 법안을 발의해 전체 1위를 기록했다. 여기에 황 의원은 법안의 질적 완성도를 나타내는 본회의 처리건수에서도 총 56건으로 1위를 기록해 정량적 평가 뿐만 아니라 정성적 평가에서도 성적이 가장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본회의를 통과한 법안을 보면 농업인 뿐만 아니라 어업인, 축산인 등 농어촌 구성원들의 소득 보장을 위한 내용이 가장 많았다. 원 마련 위한 '농어촌구조개선 특별회계법' 등이 본회의를 통과했다.
 
황 의원은 국민 안전 관련해서도 활발한 입법 활동을 보였다. '해적행위 피해예방에 관한 법률안'을 제정법으로 발의해 입법화하는 성과를 올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