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2] 세계 낚시객들 마량으로 오라
[사설2] 세계 낚시객들 마량으로 오라
  • 강진신문
  • 승인 2024.04.01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각지에서 내로라하는 낚시객들이 오는 6월부터 강진 마량항에 모여 손맛 대결을 펼친다. 
 
강진군은 최근 일산 킨텍스에서 2024년 강진 피싱 마스터스대회 조직위원회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서순철 부군수 등이 참석한 이날 발대식에서는 강진 피싱 마스터스대회 조직위원회 출범 선포 및 대회 일정 발표 등을 통해 강진 피싱 마스터스대회의 공식 첫 행보를 알렸다.
 
조직위(공동위원장 강진원 군수, 최기혁 SDN 대표이사)는 강진군, SDN 및 관계사, 민간전문가 등 10여명으로 구성돼 있다. 민간 전문가로는 TV프로그램 도시어부에서 실력을 선보인 신동만 프로와 최운정 프로가 참여해 의미를 더하고 있다. 
 
지난해 10월 첫 시행된 이 대회는 전국에서 1천200여명이 참가해 강진군 마량 인근 식당, 카페, 편의점 이용 등 지역경제에 훈풍을 몰아왔다. 대회 이후 마량항 바다낚시 어선 누적 이용객이 확연히 증가해 2023년 6월부터 12월까지 군에서 파악한 경제유발 효과가 14억원에 달해 마량 지역상권 활성화의 큰 구심점 역할을 했다. 
 
올 대회는 오는 6월 대형 어종(부시리, 방어) 시범라운드를 시작으로 열린다. 대회의 다양성과 세계 각지 낚시관광객을 유치하기 위해 대형어종 시범 라운드와 본선을 더해 총 11회로 추진될 예정이다. 대회 중계는 MBC 스포츠 플러스가 맡아 진행한다.
 
군은 이러한 성과를 바탕으로 낚시대회에 적극 나서고 있다. 지난달 민간 투자기업인 SDN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조직위 발대식을 갖기에 이르렀다. 이제 마량은 전국적으로 알려진 낚시명소로 자격이 충분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