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량면 새마을부녀회는 지난 4일 관내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사랑의 밑반찬 나눔 봉사행사를 가졌다.
 
지난 8월부터 매달 실시한 반찬봉사는 칠량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특화사업비 지원을 통해 음식조리에 어려움을 겪는 가구에 제철음식을 전달하고 애로사항과 안부를 살피는 등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올해 3번째 진행한 이번 봉사는 애호박볶음, 진미채무침 등 영양 가득한 반찬과 바나나를 전달했다. 음식을 전달받은 송촌마을 김철환 씨는 "매번 집까지 찾아와 반찬을 전달해줘 감사하다, 지난번에 주신 음식들도 맛있게 다 먹었다"며 연신 행복한 미소를 지었다.
 
박윤숙 칠량면 새마을부녀회장은 "어르신들의 건강을 위해 소화도 잘 되고 균형 잡힌 반찬을 준비했다"며 "작은 봉사이지만, 입맛을 돋우고 영양가 있는 식사를 하시는데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