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소방서(박상래 서장)는 이달부터 화재안전특별조사반을 구성하고 업무를 개시한다고 지난 2일 밝혔다.

화재안전특별조사반이 도입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전문 인력 3명으로 구성돼 화재 발생 시 대형 인명피해가 우려되는 다중이용시설 및 건축물 화재위험요인을 종합적으로 조사하는 업무를 담당하게 된다.

강진소방서 관계자는 "이번 화재 안전특별조사는 소방, 건축 등 복합적인 조사활동을 통하여 대형사고 발생 이전단계에서 예방코자 하는 게 목적이다"며 "불법행위를 근절하고 안전한 지역환경 조성을 위하여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