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남도가 주관하고 한국식품연구원 등 6개 전문기관에서 평가한 2018년 전남 10대 고품질 브랜드 쌀에 강진군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이 생산한 '프리미엄 호평'이 선정됐다. 지난 2006년부터 13년 연속 선정된 것이다.  
 
이번 평가는 전남 13개 시·군에서 추천한 13개 브랜드 쌀을 대상으로 전남 고품질 브랜드 쌀 평가 기준에 따라 전문패널 밥맛평가, 품종혼입률, 외관상 품위평가, 중금속오염도 및 잔류농약검사, 서류 및 현장평가 등의 심사로 결정됐다.
 
사실 '프리미엄 호평'은 쌀 자체부터가 다르다. 농촌진흥청에서 히토메보레와 화진벼의 장점만을 엄선해 만들었다. 여기에 강진의 맑고 깨끗한 물, 황금빛 햇살, 건강한 땅에서 강진의 선도 농업인들이 엄격한 계약재배를 통해 생산하는 쌀이다. 100% 보급종자를 공급받아 일반 쌀과는 다른 고급스러움으로 차별화한것도 특징이다.
 
호평벼는 수매후 관리도 남다르다. 강진군농협통합RPC에서 수매 건조 후 저온저장창고에 별도 보관을 통해 최상의 미질을 유지하며 최신 완전정미시설에서 피해립, 유색립, 싸라기, 이물질을 제거한 무결점 완전미로 만들어진다. 당연히 최고 품질의 쌀이 만들어질 수밖에 없는 환경이다. 
 
그동안 강진은 프리미엄 호평을 지키기 위해 많은 노력을 해왔다. 최고 품질의 프리미엄 호평이 재배될수 있도록 별도의 지원비와 안전한 공급을 위한 계약재배 체계를 갖췄다. 지역을 대표하는 쌀이 있듯 강진을 대표하는 쌀은 프리미엄 호평이다. 최고의 자존심을 지키는 쌀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