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민화뮤지엄은 오는 7월 27일까지 2층 생활민화전시실에서 '민화바람'특별전을 개최한다.
 
'민화바람'은 그간 현대 민화 작가들이 한국민화뮤지엄에 기증한 작품 중 부채에 그려진 현대민화 작품으로 열린다.

이번 전시는 우리 선조들이 수복적이고 벽사적인 바람을 담아 민화를 그리고, 또 생활 속에서 다양한 의례 및 장식용으로 사용했던 점을 되살려 현대 작가들의 바람을 현대적 미감과 함께 구성한 전시이다. 그래서 제목 속 '바람'은 소망을 뜻하는 '바람'과 부채로 시원하게 하는 '바람'의 두 가지 의미를 가지고 있다.
 
한국민화뮤지엄의 특별전 관람 예약 및 문의사항은 (061-433-9770~1) 또는 홈페이지(minhwamuseum.com)로 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