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승주 군의원이 오는 6·13 지방선거 불출마를 선언했다.
 
지난 10일 강 의원은 자료를 통해 "오랜 고심 끝에 이번 6·13 지방선거에 불출마하기로 최종 결정했다"며 "그동안 고향 강진의 발전과 지역민의 행복을 위해 쉼없이 뛰고 고민했던 지난 4년간의 봉사를 절대 잊지 않겠다. 군민 여러분이 제게 주신 소명을 다했는지 겸손히 돌아보며 앞으로도 지역과 군민을 위한 길이라면 어떤 모습과 방법이든 최선을 다해 헌신하겠다는 약속을 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강 의원은 "4년 전, 강진을 보다 새롭게 바꾸고자 출마했던 이맘때가 생각난다. 풀뿌리 민주주의의 온전한 정착과 약속의 정치를 군민 여러분 앞에 맹세했다. 아직도 가야할 길이 많고 아쉬운 점도 분명히 있지만, 임기 내내 초심을 잃지 않고 열심히 의정활동을 했다고 감히 자부도 해본다. 모두 지역민의 관심과 격려 덕분이라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강 의원은 마지막으로 이제 평범한 일상으로 돌아가지만 언제나 그랬던 것처럼 한결같이 군민 여러분과 함께 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