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집] "600년 역사 현장 호국 기운 느껴보자"

[특집]
가족 체험형 호국축제 평가 이끌어 강 군수 "2020년까지 완벽한 병영성 만들 ...